서브이미지
HOME > ELSI 연구 > 연구성과

ELSI 연구

연구성과

ㆍ 제목 바이오뱅크 기증자의 포괄적 동의와 역동적 동의/Broad Consent and Dynamic Consent of Biobank Donors
ㆍ 조회수 633 ㆍ 등록일시 2016-12-08 15:34:50
ㆍ 작성자 관리자
ㆍ 첨부파일

 

 발행년

 2016

 구분

 국내학술지

 학술지명

 생명윤리

 관련링크

 http://www.riss.kr/link?id=A102000804

 

 

 

바이오뱅크 기증자의 포괄적 동의와 역동적 동의/Broad Consent and Dynamic Consent of Biobank Donors

 

 

  • ​저자명

유호종(You Ho-jong)

 

  • 학술지명

생명윤리

 

  • 권호사항

Vol.17 No.1 [2016]

 

  • 발행처

한국생명윤리학회

 

  • 자료유형

학술저널

 

  • 수록면

89-101(13쪽)

 

  • 언어

Korean

 

  • 발행년도

2016년

 

 

 

  • 초록

바이오뱅크는 인체유래물을 기증받는 시점에서는 그 인체유래물이 사용될 연구에 대한 구체적 정보를 갖고 있지 않다. 그리고 나중에 구체적인 정보를 알았을 때 기증자들과 재접촉하는 것이 얼마전까지만 해도 현실적으로 어려웠다. 그래서 많은 바이오뱅크들은 기증자에게 포괄적 동의를 받아 왔다. 그런데 최근에는 정보통신기술의 발달로 SNS, 이메일 등을 이용해 바이오뱅크가 기증자에게 다시 연락을 취하고 재동의를 받는 것이 쉬워졌다. 이런 상황 변화와 관련해서 기존의 포괄적 동의 제도를 유지해도 된다는 입장과 역동적 동의 제도로 바꾸어야 한다는 입장이 맞서고 있다. 따라서 이 논문에서는 오늘날 바이오뱅크의 바람직한 동의 형태를 모색하는 작업의 일환으로, 어떤 동의형태가 기증자의 자율성을 잘 보장하는지 검토해 보았다. 이를 위해 우선 역동적 동의는 인체유래물을 사용하는 연구들 모두에 대해 기증자에게 재동의를 받는 ‘협의의 역동적 동의’와 이 협의의 역동적 동의 및 포괄적 동의를 모두 선택지로 제시하는 ‘광의의 역동적 동의’로 나뉜다는 점을 밝혔다. 다음으로 포괄적 동의와 협의의 역동적 동의를 비교하여 이 두 동의형태에서는 각각 기증자의 자율성을 제대로 존중하기 힘든 경우들이 있음을 밝혔다. 이에 반해 광의의 역동적 동의는 모든 경우들에서 기증자의 자율성을 잘 존중할 수 있음이 드러났다. 그래서 오늘날 바이오뱅크에서 기증자의 자율성을 가장 잘 보장할 수 있는 동의형태는 광의의 역동적 동의라는 결론에 이르렀다. 

 

 

 

  • Abstract

When biobanks receive human materials donation, the biobanks do not have specific information of future studies that will use the donated materials. Therefore, until now, biobanks have received broad consent from the donors of human materials. Recently, the development of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s technology makes it possible that the biobanks recontact with the donors and receive reconsent from them. With such change, the supporters of dynamic consent have appeared. Therefore, in this paper, I have examined which type of consent may preserve the autonomy of doners well. The dynamic consent can be divided into ‘the dynamic consent in the large sense’ and ‘the dynamic consent in the narrow sense’. I have concluded that the dynamic consent in the large sense can preserve donors’ autonomy better than the dynamic consent in the narrow sense and the broad consent. 

 

 

ㆍ 이전글 유전체맞춤의료를 둘러싼 인체유래물 및 인간유전체 정보의 도덕성 논쟁 - 잊혀질 권리와 공유할 의무를 중심으로 -/Moral Debate on the Use of Human Materials and Human Genome Information in Personalized Genomic Medi...
ㆍ 다음글 제 2회 바이오뱅크포럼 강의안